자료실

"소중한 성, 사서도 팔아서도 안 됩니다"
  • 글쓴이 관리자
  • 작성일 2020-06-16 13:18:04
  • 조회수 131
"소중한 성, 사서도 팔아서도 안 됩니다"


  • 홍수형 기자
  • 승인 2020.06.16 08:03
  • 수정 2020-06-16 08:03


소냐의집, 청소년 대상 성매매 예방 캠페인

 

ⓒ홍수형 기자
15일 오후 서울 강동구 고덕역 인근에서 여성인권상담소 소냐의 집은 '소중한 性 사서도 팔아서도 안 됩니다' 캠페인을 열었다. ⓒ홍수형 기자

여성인권상담소 소냐의 집은 15일 서울 강동구 고덕역 인근에서 '소중한 성(性) 사서도 팔아서도 안 됩니다' 캠페인을 열었다.

이번 캠페인은 청소년에게 성매매의 심각성을 알리고 경각심을 갖게 하기 위해 마련됐다. 캠페인에서는 성매매에 대한 정확한 정보 제공을 통해 왜곡된 성매매에 대한 의식 전환으로 건전하고 올바른 성문화 정착을 할 수 있도록 알려줬다.  

캠페인에 참여한 학생들은 퀴즈를 맞히며 무엇이 성매매인지, 성매매에 대한 위험성, 불법, 도움 청하는 방법 등을 자연스럽게 배웠다. 

ⓒ홍수형 기자
여성인권상담소 소냐의 집이 주최한 '소중한 性 사서도 팔아서도 안 됩니다' 캠페인에서 학생들은 설문조사를 작성하고 있다. ⓒ홍수형 기자
ⓒ홍수형 기자
여성인권상담소 소냐의 집이 주최한 '소중한 性 사서도 팔아서도 안 됩니다' 캠페인에서 뽑기를 하고 있는 학생. ⓒ홍수형 기자
ⓒ홍수형 기자
여성인권상담소 소냐의 집은 '소중한 性 사서도 팔아서도 안 됩니다' 캠페인을 열었다. ⓒ홍수형 기자
ⓒ홍수형 기자
여성인권상담소 소냐의 집가 주최한 '소중한 性 사서도 팔아서도 안 됩니다' 캠페인 패널을 보고 있는 학생. ⓒ홍수형 기자

[원본출처: 여성신문]

[원본링크: http://www.womennews.co.kr/news/articleView.html?idxno=199966]


목록





이전글 "용돈 줄게" 10대 노리는 그놈들, 막을 법이 없다
다음글 유튜브 파고든 '성매매 후기'…사각지대서 '추천 영상'에